KFC 블랙라벨

블랙라벨

치킨이 다 거기서 거기다.
예전엔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았다.
그러나 요새는 다양한 아이디어가 나오고 있다.
이에 메뉴도 많아졌다.
그 중 차별성을 둔 요리를 하는 곳이 케이에프씨다.
수년간 다양한 양념을 이용한 치킨들을 선보였었다.
심지어 최근에는 닭 껍질 튀김 대란을 일으킨 원조기도 하다.
닭요리 레시피를 가지고 있어 치킨으로 흥한 브랜드다.
게다가 가성비와 맛을 둘 다 사로잡고 있다.
또한 마니아층도 탄탄하다.

새롭게 등장한 KFC 블랙라벨

그 중 소비자들에게 새롭게 다가온 메뉴가 있다.
예전부터 많은 사랑을 받았던 치킨이다.
KFC 블랙라벨이라고 최고급 프리미엄을 다루는 메뉴다.
알다시피 케이에프씨는 1조각을 즐길 수 있다.
그리고 취향에 따라 3조각, 5조각, 8조각도 이용할 수 있다.
이렇게 단품으로 먹을 수 있어 부담이 없다는 장점도 있다.
그래서 가격대가 비교적 저렴한 편이다.

KFC 블랙라벨도 1조각부터 8조각까지 주문할 수 있다.
배달이나 방문 모두 가능하며 아직도 인기가 많다.
오리지널블랙라벨이라는 메뉴가 나올 정도.
그만큼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다른 치킨과 차별성을 둔 부분은 품질이라고 볼 수 있다.
닭 다리 통살로 만들어서 식감과 먹거리가 풍부하다.
말 그대로 ‘블랙’ 라벨이다.
그만큼 저렴한 식재료를 쓰지 않았다.

블랙라벨이란?

Black label에 대해 생소할 수 있는데 간략하게 설명하겠다.
재료를 고급화하여 가격을 높인 것을 말한다.
그렇게 큰 차이가 있겠나 싶지만 다르다.
하나 예시를 들자면 올리브유를 쓴 것과 일반기름도 다르다.
먹어보면 더 담백하고 기름기가 적으며 맛있다.
그래서 사람들은 올리브유를 선호하는 거다.
그것과 마찬가지로 KFC 블랙라벨에도 특성이 있다.
더욱 더 담백하게 먹을 수 있다는 것이다.

KFC 블랙라벨 가격과 관련 이벤트

1조각의 가격은 3,100원이다.
허나 현재 이벤트가 진행되고 있다.
할인 행사는 1조각에만 적용된다.
그래서 3,100원에 두 개를 먹을 수 있다.
단, 치킨나이트 이벤트다.
밤 9시 이후 주문자에게만 해당한다.
24시간 운영되는 매장일 경우 새벽 2시까지만 진행된다.
참고로 가장 많은 8조각은 20,700원이다.
KFC 블랙라벨은 통다리순살을 사용했기 때문에 부드럽다.
게다가 먹기에도 편하고 육즙을 한가득 느낄 수 있다.

맛있게 먹는 방법으로는 사이드를 이용하는 거다.
케이에프씨는 사이드도 수준급으로 나오고 있다.
전국 대란을 일으킨 메뉴들도 다수다.
치킨과 함께 먹기 좋은 사이드 디쉬로는 샐러드가 있다.
그리고 호불호가 나뉘지 않는 후렌치후라이도 포함된다.
KFC 블랙라벨에 필수로 함께 주문해야 하는 건 소스다.
스위트칠리소스와 살사소스, 딸기잼, 버터가 있다.
KFC 블랙라벨은 스위트칠리소스와 함께 먹는 게 더 맛있다.
같은 치킨을 먹더라도 육즙이 가득한 것이 좋다.
그래서 나는 KFC 블랙라벨을 선호한다.
한 조각을 먹더라도 풍미가 있어야 만족스럽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